[News] “Helping the Single Mom” Beast’s concert in the Philippines filled with 5,000 feverous fans


쿠키 연예] 16일부터 필리핀을 시작으로 아시아 투어 중인 비스트가 19일 ‘싱글맘 돕기’ 자선 콘서트에 출연했다.

비 스트는 19일 8시 마닐라 중심 아라네따 콜로세움에서 ‘K-POP MEETS P-POP’ 콘서트에참가해 필리핀의 싱글맘을 지원하는 자선 사업에 동참했다. 이 공연에는 비스트뿐 아니라 필리핀의 팝걸스, 엑셸라레이트 등의 가수들이 참가했다.

소속사 측은 “비스트는 두 번째 아티스트로 무대에 올라, 최근곡인 ‘SPECIAL’을 시작으로 ‘BAD GIRL’, ‘MYSTERY’ 뿐 아니라 ‘OASIS’, ‘EASY’ 등 발라드 무대에 이르기까지 비스트는 시종일관 다양한 매력을 선사했다. 특히 ‘OASIS’의 무대에서는 멤버들이 관객들에게 장미꽃을 선사하는 깜짝 퍼포먼스를 선보였고, 이 날 공연을 위해 특별히 선곡한 ‘아직은’도 선보였다”며 현장을 전했다.

한편, 필리핀 프로모션을 마친 비스트는 잠시 귀국한 뒤 이어지는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프로모션을 떠날 예정이다.

국민일보 쿠키뉴스 유명준 기자 neocross@kukimedia.co.kr

Starting on the 16th, Beast began their Asia tour with the Philippines. They appeared at a charity concert titled 'Helping out Single Moms' on the 19th.

On the 19th at 8pm, Beast participated in the 'K-POP MEETS P-POP' concert that took place in the heart of Manila, at the Araneta Coliseum. They joined in with a charitable foundation that supports single mothers in the Philippines. This concert not only had Beast, but other Philippine pop stars such as Accelerate, etc.

Company representatives said, "BEAST were the second artists to appear on stage. They started with their most recent song, 'SPECIAL', and performed not only 'BAD GIRL', and 'MYSTERY', but even went as far as doing their ballads 'OASIS', 'EASY', etc, displaying their wide range of charm from beginning to end. During 'OASIS', especially, the members made a surprise performance where they gave roses to the audience. Moreover, for this day's concert in particular, they also chose to sing 'Yet'."

Meanwhile, Beast has wrapped up their promotions in the Philippines and after returning home for a while, they are planned to leave for promotions in Singapore, Malaysia, etc.


CREDITS: kukinews (SOURCE); GEE @newsen (TRANS)